최종편집시간: 2020-09-27 11:57:03
모바일
25.1℃
맑음
미세먼지 좋음

SK증권, 다래전략사업화센터와 MOU 체결

  • 입력 2020.08.14 15:15 | 수정 2020.08.14 15:15
  • EBN 이남석 기자 (leens0319@ebn.co.kr)

IP 특화 액셀러레이터사 다래전략사업화센터와 MOU로 벤처 발굴 강화

(왼쪽부터) 김정열 SK증권 김기업금융사업부대표, 배순구 다래전략사업화센터 대표	ⓒSK증권(왼쪽부터) 김정열 SK증권 김기업금융사업부대표, 배순구 다래전략사업화센터 대표 ⓒSK증권

SK증권은 14일 여의도 SK증권 본사에서 다래전략사업화센터와 업무협약(MOU)을 맺고, 중소•중견 기업금융(IB) 업무 특화를 위해 상호 협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사는 성장성이 높은 벤처기업을 발굴ㆍ육성 하고 국내외 기업의 기업공개(IPO), 인수합병(M&A), 자금유치 등 기업금융 관련 업무와 지식재산권(IP), 법률, 투자 컨설팅 등에 협력할 예정이다.


협약 파트너사인 다래전략사업화센터는 R&D 기획, 지식재산권 전략, 기술가치평가, 기술사업화와 라이선싱 등 스타트업 지원이 가능한 엘셀러레이터로 배순구 대표를 비롯해 변리사, 미국변호사 등 60여명의 전문인력으로 구성됐다.


액셀러레이터는 창업 아이디어나 아이템만 존재하는 단계의 신생 스타트업을 발굴해 업무공간, 마케팅,홍보 등의 업무를 지원하는 역할을 하는 벤처육성기업을 말한다.


SK증권 관계자는 “SK증권은 업계 최고수준의 PE 투자 및 채권인수 등 기업금융(IB) 역량을 활용해 중기특화 업무를 확대하겠다"며 "한편 이번 업무 협약으로​ 차별화된 지식재산권을 보유한 중소벤처기업 활성화에 더욱 집중할 계획”라고 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